검색하기

[데일리이슈] ‘고대 성추행 사건’ 실형 확정, 참 오래도 걸렸다

지난 해 5월, ‘고대 의대 성추행 사건’으로 불리며 많은 이들을 충격에 빠뜨린 일이 있었다. 박씨 등 3명의 남학생이 술에 취한 동기 여학생을 집단으로 성추행하고, 그것도 모자라 이 모습을 촬영한 사건이었다. 게다가 이들이 내로라하는 의대 학생들이라는 사실에 국민들은 한 번 더 놀라지 않을 수 없었다.

Ⓒ SBS NEWS

그러나 지난 해 9월, 이 사실이 밝혀지자 고려대는 고작 이들에게 재입학이 불가능한 출교 조치의 징계를 내린 게 다였다. 출교 처리가 되면 학적이 삭제되고 재입학이 불가능하다. 이 말은 해당 학교의 재입학이 불가능 하다는 것뿐이었다. 이 사실에 많은 국민들이 분노하고, 많은 언론의 주목을 받으며 사건이 보도되었지만 그 때 뿐이었다. 이후 사건에 대한 관심이 뜸해진 건 사실이다.

그 사이, 피해 학생은 또 다른 피해들을 겪고 있었다. 먼저, 누리꾼들의 피해 학생 신상 털기는 기본이었다. 그리고 가해자 배씨의 어머니가 피해학생을 인격 장애로 모는 내용을 문서로 만들어 이를 유포한 사건도 있었다. 이에 그치지 않고 가해자 배씨의 어머니는 <고대 의대생 성추행 사건 진실 찾기>라는 인터넷 카페도 개설했다. 정말 대단한 모정이다.

그러나 사필귀정(事必歸正)이라 했던가. 무슨 일이든 결국은 올바른 이치대로 돌아간다. 이제야 제대로 된 판결이 났다. 28일인 어제, 대법원은 동기 여학생을 성추행한 고려대 의대생 박씨와 배씨에 대해 각각 징역 2년 6개월, 1년 6개월을 선고했다. 참, 오래도 걸렸다. 이번 사건의 진실이 밝혀지기까지 말도 많았다. 일각에서는 가해 학생들을 옹호하는 운동이 일어나기도 했다. ‘남녀평등’을 운운하며, ‘피해 학생의 자작극이다.’라는 말까지 나왔다. 어처구니가 없는 의견들이었다.

지성이 꽃피는 대학에서, 그것도 의사를 준비한다는 학생들이 벌인 일을 바라보며 우리 사회를 되돌아볼 필요가 있다. 사건은 마무리 되었지만, 이 사건에 얽힌 관계가 피해 학생과 가해 학생들뿐이라고 생각해서는 안 된다. 사건의 시작과 끝을 지켜본 이들에게도 일말의 책임은 있다. 사건의 진실을 밝히는 데 오랜 시간이 걸린 것은 지켜보는 이들의 관심이 지속되지 못한 것도 한 부분을 차지하기 때문이다. 더 이상 이런 사건이 발생하지 않도록 우리 모두의 주의가 필요한 때다.
 

고함20
고함20

20대의 소란한 공존 [고함20]의 대표 계정입니다.

18 Comments
  1. 케이

    2012년 6월 29일 04:22

    뭐 수상하긴 수상하죠.

    가해자의 어머니가 피해자를 인격장애자로 모는 문서를 배포했다는데…

    그게, 피해자가 자신이 성폭행 당했다며 내놓은 팬티의 정액이 피해자의 남자친구 것이었다

    라고 하니… “저 사람이 성폭행범이요. 이게 증거요.” 하며 다른 사람의 정액을 증거로 내밀었

    으니…. 평소 이 사람이 거짓말을 하거나 혹은 과대망상증이 있나 주변 사람들의 증언을 받으려

    한 것이라고 들었는데…
    진실이 뭔지..

  2. 케이

    2012년 6월 29일 04:28

    게다가 요번 의사 만삭 부인 살인 사건도… 무죄로 끝날 거 같은데…. 확실히 심증은 큰데

    결정적인 증거는 없다고 하니….

    견찰들이… 첨부터 남편을 범죄자로 특정지어 놓고… 관련 증거를 대충 넘겼다고 하더이다.

    덕분에 이제와서… 증거를 내놓으라니 시간 지나서 못한다니….

    정말 남편이 범죄자면… 그냥 풀어주는 셈이고, 혹시 아니라면?

    진짜 대한민국 경찰들 실력 키워야함…

  3. 에스

    2012년 6월 29일 04:28

    남자편이구나..쯧쯧쯧…그렇게 왜곡하고싶을까..

  4. 고고

    2012년 6월 29일 05:18

    가해자 어머니 명예훼손죄나 모욕죄로 고소했으면 하네요.
    쌍으로다가 전과자를 만들어야 함. 하는 짓이 참으로 못났소…

  5. ku

    2012년 6월 29일 05:37

    고려대생들은 고대 의대가 듣보잡이었는데,
    이번 성폭행 사건으로 고대 의대 인지도가 높아졌다고 좋아한다고 합니다.

    정말 쓰레기 대학 아닙니까?

    • 네;;?

      2012년 6월 30일 02:47

      그런 소릴 누가합니까 이상한 소문 퍼트리지 말아주실래요ㅡㅡ? 좋아하는게 아니라 완전 자조적인 말로 한거겠죠.

  6. 가해자들빡큐

    2012년 6월 29일 05:39

    1년전에 일어난 사건이 지금에서야 실형 확정… 진짜 어이가 없네.

  7. 석현숙

    2012년 6월 29일 15:11

    앞날이 구말리 같은 학생들인데… 실형은 좀 심한 듯 합니다. 잘못은 했지만… 그래도 의사선생님이 되는 길을 아예 차단하는 것은 너무 가혹하다는 생각이 드네요. 실수를 만회할 수 있는 기회를 한번쯤 주는 것은 어떨까요? 학생이기에 실수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실수를 바탕으로 더욱 단단한 사람이 될 수 있도록 교육하는 것이 우리 어른들의 책임이라고 생각합니다.

    • 레이나

      2012년 6월 29일 16:49

      위의 학생이 의사가 되어서 당신의 딸, 혹은 손녀를 진료해도 좋습니까?

  8. 그거이상한게

    2012년 6월 29일 15:22

    피해자가 강간으로 신고했다가 다른남자 정액 나오니까 성폭행으로 바꿔서 고소

  9. 멘탈리스트

    2012년 6월 29일 18:56

    네? 머라구요? 저런건 실수가 아닙니다.. 잘못을 만회할 기회란건 자기죄값을 제.대.로 치룬후 철저한 자기반성후나 받을수 있습니다. 자기 잘못을 뉘우친다면 남의인생 망친댓가로 의사가 될 기회를 날려버린 것 쯤은 받아들여야지요

  10. 바람의 노래

    2012년 6월 29일 21:21

    석현숙님 피해자가 당신딸 이라도 그런말을 할 수 있을까요?

  11. ㅇㅇ

    2012년 6월 30일 02:48

    근데 학교 조치가 고작 출교란 말은 뭘 더 해야 한단 말이신지…. 출교기 학교서 내릴 수 있는 최고의 형벌 아닌가요. 남자들이 받은 가장 큰 형벌은 제가보기엔 징역도 사회적 비난도 아닌 출교 같은데

  12. -_-

    2012년 7월 3일 01:59

    가해자 모와 가해자의 꼬라지를 보면 딱 개구멍에서 개새끼가 나온 케이스

  13. 믜야

    2012년 9월 2일 15:53

    우선 가해자 세 명 중 두명에 관해서는 유죄를 저도 확신합니다만 배씨의 경우에는 억울하다 생각합니다. 실제 남성연대에서 배포한 자료에 따르면 배씨의 경우에 무죄라는 여러 정황적 근거가 있음에도 불구하고 피해자 여성분의 단순 증언에 의해서 유죄판결을 받았습니다. 재판 기록 아무리 뒤져봐도 그거 외에 아무런 증거도 제시 된 적 없습니다. 심지어 그 증언은 술에 만취했을 때의 기억이고 최초엔 배씨는 가해자가 아니란 말도 했습니다.

  14. 믜야

    2012년 9월 2일 15:55

    그 뒤로 피해자 여성분이 수 번 말을 바꾼 뒤에야 배씨도 성추행을 했다고 주장을 하죠. 근데 여기서 또 특이한 점은 이미 가해자로 확정된 다른 가해자 두 명 역시 배씨의 무죄를 주장해 주고 있다는 것입니다. 배씨 본인은 물론이구요. 이번 재판에 가해진 여론의 압박을 볼 때 이건 배씨에 관해서는 재판이 아니라 심판 아니엇나 하는 의문을 제기해 봅니다. 더 알고 싶으신 분들은 네이버에 남성연대 배준우를 쳐보십시오.

  15. 미친

    2012년 10월 6일 06:24

    네이버에 남성연대 배준우를 쳐보세요 다 나옵니다
    여러분은 자세한 상황도 생각안해보셨나요… 그 사건을 그냥 성폭행했다고만 보시다니
    너무 하시네요. 여자랑 같은방에서 술먹고 잤으면, 그건 다 성추행인가요? 실제로 여학생의 속옷에 묻은 정액은 제 삼자의 것이라 합니다. 뭐 그리 욕을 하시나?

  16. ㅁㅁ

    2014년 6월 22일 00:14

    제삼자 정액이 나온것과 고소 취지를 증거물에 따라서 이리 저리 수정하는 것은 실체적 진실 밝히기와는 거리가 먼 행동 같은데, 이것에 대해서 언급도 없이 사필귀정 운운하는건 오버

Leave a Comment